회차 구매하기 (100원)
  • 페이스북으로 보내기
  • 트위터로 보내기
  • 구글플러스로 보내기

탐낼 수 없는(연재 완결)

저자명 이른꽃
출판사명 마롱
출간일 2020.02.05
장르 로맨스
권 수 90화(완결)

그거 알아요? 상대가 약할 때 파고드는 거, 정말 치사한 짓이라는 거.”

 

강주의 나직한 목소리가 귓가에 젖어 들었다. 그녀의 뺨 위로 강주의 손이 닿았다. 크고 단단한 손바닥이 재희의 달아오른 뺨을 쓸고 젖은 눈물을 훔쳤다.

 

우는 사람 위로해 준답시고 수작 부리는 거, 정말 야비한 짓이거든.”

 

재희는 눈을 감았다. 툭 떨어진 눈물을 핥는 혀가 느껴진다. 으슬으슬한 느낌에 어깨를 움츠렸다. 뺨을 타고 느릿하게 내려오는 그의 입술이 믿을 수 없도록 다정했다.

조심스레 눈을 뜨자 눈물 틈으로 흐릿하게 번지는 강주의 얼굴이 보였다.

재희는 그를 향해 고백하듯 읊조렸다.

 

저는치사하고 야비한 게 좋아요.”

댓글목록

마롱 목록

전체 게시물 394건 / 1 페이지
게시물 검색