나의 아찔한 룸메이트

저자명 안경크리너
출판사명 M블루
장르 BL
권 수 총4권(완결)
19년을 알파라 믿고 살았던 앤드류 스윈턴.
어느 날, 청천벽력과도 같은 미발현 오메가 진단이 내려진다.
졸지에 우성오메가가 된 앤드류는 고집을 부려 알파 학교로 돌아가지만,

그를 기다린 것은 요청한 독방이 아니었다!

“내 방이니까, 네가 잘못 찾은 거지.”

301호의 주인이 자신이라고 말하는 녀석.
그는 전 공주의 아들로 태어나 세간의 관심을 독차지 하는 조지 하트였으며 조지는 아주 당연히,

“저 녀석 알파지.”
“그것도 우성.”

301호를 둘러싼 우성 알파와 오메가의 줄다리기!
앤드류는 과연 형질을 숨기고 무사히 졸업할 수 있을까?



<본문 발췌>

“내 말이 맞잖아.”
“사과 향이 난다니까. 방에서.”
“어떻게 할래?”

먹이를 보는 시선에 뒤가 절로 움찔거리는 것을 느낀 앤드류는 자신이 꼭 비축 식량인 듯 느껴졌다. 조지는 손가락으로 쇄골 부분을 느리게 쓸었다. 
앤드류의 사정과는 다르게 조지는 냉철했다. 갑작스러운 발현에 당황하기는 했지만 이성을 잃지 않았다. 조지는 철저히 이성적이었다. 그래서 앤드류는 더 소름이 돋았다. 발현의 열기 안에서 흐려지는 이성으로 앤드류는 조지가 얼마나 무서운 사람인가를 뼈가 저리게 깨닫고 있었다. 

“선택은 네 몫이야.”
“자. 대답해야지. 어떻게 할래?”


Copyrightⓒ2018 안경크리너 & M Blue
Illustration Copyrightⓒ2018 마니
All rights reserved



연재 구매처 (이미지 클릭)
21a833240694b8ebb2da1a1a1de59829_1542676358_2659.png   75dff355d0a212b32bb3ae5913c4c43c_1547194171_332.png   01fc5394e0ba76d6c15d8d59dabe1cf4_1557274751_4405.png



댓글목록

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.

BL 목록

전체 게시물 36건 / 1 페이지
게시물 검색